한국독서능력검정위원회

검정개요
공지사항
독서능력검정 정책,규정
대상 도서 목록
신청 및 확인
Q&A
무료열람가능 회원사및 대학
문제 공모 이벤트
벽돌 두 장
블로그 및 기사 보기
응시후기
한국독서능력검정 시상식
명예의 전당
제1회 한국독서능력검정 인증서 발급 및 출력


한국독서능력검정 문제지
한국독서능력검정 목록
네이버
북코스모스바로가기
한국대학신문바로가기
제 5회 독서능력검정문제 제 6회 독서능력검정문제
제5회독서능력검정시험
시험후기
제목 6회 시험을 마치고, 7회 시험을 준비하며.
작성자 이은지
내용 안녕하세요. 저는 이번 한국독서능력검정시험 6회에 응시한 20대 후반의 평범한 직장인입니다.

이 시험을 처음 알게되었을 때 북코스모스 대표님께서 쓰신'벽돌 두 장’이라는 글을 읽었습니다.
그 글에서 이 시험을 처음 계획할 때 걱정과 두려움이 많았지만, 사회가 나아지는 데 벽돌 두 장만 놓아야지라고 생각했다는 구절이 인상 깊게 다가왔습니다.

독서는 먹고 사는 문제에 순위가 밀리는 것이 현실입니다. 책에서 얻는 창의력과 아이디어는 판에 박힌 지식이나 수치화된 토익점수보다 훨씬 중요하다는 걸 모두가 알면서도 당장 도움이 되는 자격증이나 시험점수를 더 중요시하게 되죠.

이런 사회에 독서를 일종의 자격시험으로 만들어 주셔서, 취업을 할 때 책을 많이 읽은 것도 하나의 경쟁력이 될 수 있게 기회를 주셔서 감사합니다. 사회가 나아지는 데 벽돌 두 장만 놓아야지라고 생각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저도 이 사회가 나아지는 데 벽돌 두 장을 쌓을 수 있는 사람이 되고 싶다는 생각으로 6회 시험을 열심히 준비하고 응시했고, 지금은 7회 시험을 향해 준비하고 있습니다.


이 시험을 준비하며 틈틈이 좋았던 점을 적어둔 메모들이 있어 옮겨 적어보겠습니다.

1. 독서목록에는 유독 4차 산업혁명에 대해 이야기 한 책이 많다. 그 분야의 책들을 연달아 읽으면서
익숙해진 단어들은 4차 산업혁명, 파괴적 혁신, 창조적 미래, 플랫폼, 빅데이터 등이 있다.
나는 물밀듯이 다가오는 미래가, 자고 일어나면 달라져있는 것들이 막연히 두려웠다.
하지만 시험을 준비하며 이 분야를 자주 접하다 보니 멀게만 느껴졌던 4차 산업혁명이 사실은
나의 어제와 오늘 그리고 내일이라는 것을 깨달았다. 아니까 비로소 보이는 것들이 많다.
변화를 두려워할 것이 아니라 두 팔 벌려 환영하고 그에 맞게 대비하면 될 거라는 생각을 해본다.

2. 고전을 요약본으로 읽을 수 있어서 좋다. 평소 고전에 대한 욕심은 있었는데 방대한 양과 익숙하지
않은 문체, 기억하기 어려운 등장인물들의 이름 때문에 쉽게 손이 가지 않았다. 하지만 요약본에는
등장인물의 간단한 소개와 줄거리가 있어서 편하게 읽을 수 있었다. 데미안, 파우스트, 동물농장은
요약본을 읽고 관심이 생겨 책을 구매했다. 요약본 덕분에 좋은 고전들을 지인들에게 추천해줄 수
있게 되었다.

3. 좋아하는 분야인 시와 문학 그리고 철학에 관한 요약본을 읽을 때는 페이지가 끝나가는게 아쉬울
정도로 좋았다. 어려운 경제나 과학 분야의 요약본을 읽고 지쳐갈 때 쯤 만나는 좋아하는 분야의
요약본은 참 달게 느껴진다.‘시로 납치하다’를 읽을 때는 시를 메모장에 옮겨 적고 소개된 시를
또 찾아보며 오래오래 곱씹었던 기억이 난다.

4. 평소 먹는 것을 즐기는 덕에 음식에 관한 분야의 요약본들을 흥미롭게 읽었다. 음식을 전쟁과 연결
하고 역사와 연결하고 인물들과 연결하자 매일 보던 익숙한 음식들이 낯설고 신선해보였다.
‘전쟁사에서 건진 별미들’이나‘맛 이야기’는 음식의 유래에 대해 흥미를 돋아주었다.

5. 역사를 이야기하는 요약본을 보는 것은 즐겁다. 한국사는 평소에도 관심이 많은 편이라 부담 없이
받아들일 수 있었다. 학창시절에 머리로만 외웠던 사건들과 억지로 구겨 넣듯 기억했던 조상들의
이름을 머리가 아닌 가슴으로 기억하려고 애쓰며 읽었다. 한국사에 비해 세계사는 늘 어렵고 낯선
분야였는데 세계사에 대한 요약본들을 접하며 한층 익숙해졌다. 세계사와 한국사를 동시에 접하며
그 시대를 거시적으로 볼 수 있었던 점도 좋았다.


나름대로 분야를 나눠 요약본을 읽고 감상을 짧게 적어두었던 메모입니다.

요약본을 읽으며 6회 시험을 준비하는 것이 정말 좋았기 때문에 주변 사람들에게도 많이 알려주고,
7회 시험을 같이 준비해보자고 독려하고 있습니다.

요약본을 읽으며 마음에 새길 수 있는 문장들을 메모하고, 평소의 고정관념을 깨는 책을 만나 새로운 생각을 할 수 있게 되고, 그런 순간들이 모여 제가 좀 더 좋은 사람이 된다면 그래서 주변 사람들에게 좋은 영향을 주게 된다면 북 코스모스 대표님께서 언급하셨던‘사회가 나아지는 데 벽돌 두 장’ 위에 저의 벽돌 두 장이 올라가겠죠.

이렇게 벽돌이 쌓이다보면 좋은 사회의 벽이 만들어 질 거라 생각합니다.

이 시험이 10회, 50회, 100회까지 꼭 오래도록 이어지길 간절히 바랍니다.
시험을 준비해주시는 모든 관계자분들께 감사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감사한 마음으로 7회 시험도 열심히 준비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북코스모스 www.bookcosmos.com 한국독서능력검정 www.kbooktest.co.kr
전화 (02) 335-2222 (0번 입력│내선 0290# 입력 / 담당자 : 정윤정 연구원)
이메일 write@bookcosmos.com